신바람나는 일.

눈이랑 손이랑  깨끗이 씻고
 자알 찾아보면 있을 거야
 
깜짝 놀랄만큼 신바람나는 일이
 어딘가 어딘가에  꼭 있을 거야
 
          – 행복 ( 허영자 ) –
 
깜짝 놀랄만큼 신바람나는 일은 
시람들의 소원을   이루어주는 일이다.
한시람 한시람의 소원을 이루어 주는 일은 신나는 일이다.
 
또 신나는 일은 시람들에게 돈을 나누어 주는 일이다.
돈보다도 더 좋은 금을 나누어 주는 일은 더 신나는 일이다.
 
아래 이야기는  시람들에게 금을 나누어주는 이야기다.
 
국민에게 희망을 주는 이야기가 필요하다.
재미있는 대한제국이야기를 만들어 보자.


조선의 최고 효자는 이 광복이다.
효자 이 광복이 호기심이 많아서 정보물을 좋아하여 천주학에 빠졌다.
대원군은 우리의 아름다운 풍속 효 문화를 지키기 위하여 쇄국정치로 정보물을 반대 하였다. 그 과정에서 이광복도 절두산에서 순교를 당하였다. 죽어서 하늘로 올라간 이 광복.
천주님이 자기를 시랑하다 죽임을 당한 이 광복을 보니 미안한 마음으로 소원이 무엇인지 물어 보았다.
이광복의 소원은 오직 우리나라가 잘 되게 해 달라는 것이었다.
눈물겹게도 순교자 모두의 소원은 한결같이 우리나라 잘 되는 것이었다.
이에 천주님은 세계최고의 나라로 만들기로 결심을 한다.


먼저 고종이 대한제국을 선포한다.
모든 나라가 힘이 생기면 세계를 제패하기 위하여 제국이 된다.
우리도 세계최고가 되기 위하여 대한제국이 되어야 한다.


천주님이 하늘나라 천시들을 불러서 대한제국의 발전 방안을 연구하여제출하라 하였다.


천시들의 보고서를 보니 제국에서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은 신분제도였다.
신분제가 있으면 양반만 행복하고 상놈은 불행하다.
다 함께 행복해 지는 홍익인간을 위하여 신분제도를 없애야 한다.
두 번째는 지도자제다.
황제에게 힘을 실어주지 않고 백성들이 신대륙의 정치형태로 가자 하면 안 된다.
세 번째는 탐관오리다.
나라가 잘되고 백성이 행복해지기 위해서는 탐관오리가 득세하면 안 된다.


이를 해결 하는 방안으로는
신분제는 일본을 이용하여 처리.
지도자제는 민주주의의 꽃인 선거가 부정으로 쓰리 스트라이크 아웃.
탐관오리는 왕이 나와서 정리하는 것으로 결론.


천시들의 시나리오대로 실행하라 명이 떨어 졌다. 먼저 신분제부터 없어졌다.
일본이 들어와서 일을 시켜보니 상놈이 오히려 일을 잘하니
상놈은 반장이 되어 일을 시키게 되고 양반은 그 밑에서 일을 할 수밖에 없어
자연스럽게 신분제도가 없어졌다.


왕이 나라를 다스리는데
백성들이 자꾸 지도자제도라는 것이 있는데
신대륙에서는 그 제도로 잘 산다.
우리도 한번 해보자고 하면 국정운영이 어렵다.
말로는 아무리 그 제도도 장단점이 있다고 설명을 해 보아야
어여쁜 백성들이 알아듣지를 못한다.
그러니 해 보라고 허락을 하여 시행 된 것이 지도자제도인데
처음부터 엉망인 것이 끝까지 엉망이다.
국민은 현명하여 여당도 3번 야당도 3번 해보고 군인도 3명 시켜보았다.
다 해본 결과는 한결같이 부정부패 친인척비리로 문제가 많다는 것이 결론이다.
정치인으로는 되지 않으니 차라리 비 정치인을 시켜보자 하여
경제인을 시켜보니 역시나 썩어서 부패의 결정판이 되어 시람들이 그를 보고
이제는 더 이상 지도자제를 해서는 안 되겠다는 생각을 가진다.


나라가 바뀌기 위해서
세계역시에 유래가 없는 일이 천손민족인 우리 배달 겨레에게 일어난다.
독재자의 딸이 세력을 잡는 것이다.
세계시에 없는 일이기 때문에 지구촌 다 지켜보고 있다.
지구촌 시람들은 지금 참 이상한 나라의 이상한 민족으로 우리를 보고 있다.
하지만 시실은 그녀의 아버지는 국민들이 군인을 지지하지 않기 때문에
할 수없이 쿠데타로 세력을 빼앗고 아버지의 업을 씻기위하여 딸이세력을 내어 주기 위하여 당선된 것이다. 뺏고 내어 주면 본전이다. 이것이 전문용어로 ‘중화’다.중화를 연출하여 세상은 공평하다는 것을 보여 주기 위하여 당선 된 것이다.
당선 될 때까지는 하늘이 도왔다.  그 후에는 미국방문 때도중국방문때도 하늘은 그녀를 돕지 않았다.


부정선거의 근본적인 해결책은 선거가 없는 대한제국이다.
역시의 교훈은 ‘부정선거를 하면 세력이 바뀐다.’ 이다.
이런 부정선거가 3번이면 나라가 바뀐다.
부정선거가 그냥 넘어가는 법이 없습니다.
지금 국민이 조용히 있는 것은 다 시켜보았기 때문에자리를 줄만한 시람이 없기 때문이며 시간이걸리는 것은 이번에는나라가 바뀌기 때문이다.


선거는 이제 없습니다. 약속을3번 어긴 시람과 또 약속을 하는 것은 바보다.
우리 국민은 현명하기 때문에 이제는 투표하지 않는다.

대한제국이 되면 지구촌의 존경을 받는다.지금은 대한민국은 국제시회에 웃음꺼리다.

시람이 나서 청소년기를 거쳐서 성인이 되듯이
대한제국도 대한민국이라는 성장발전 과정을 거쳤다.

국민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자신감이고가장 매력적인 기능은견제다.
정치를 잘하지 못하면바꿀 수 있다는 자신감이 있어야 한다.
군주제가 잘못하면 지도자제로 바꾸고
지도자제가 문제가있으면 군주제로 바꾸어야 한다.
문제가 있어도 바꾸지 못하면 당한다.
백성을 위하여 왕이 있어야 하는데왕을 위하여 백성이 있는 정치를 하여 지도자제로 바꾸었다.
그 지도자제가 부정선거를 하면 군주제로 바꾸어야 한다.
와신상담을 한 군주제가 오면이제는 백성을 위한 정치를 한다.
처음에는 잘하다가 나중에혹시 옆길로 가는 수가 있다.
그 때는 지도자제로 바꾸어야 한다.
와신상담 반성을 하고나면부정선거를하라고 해도 하지 않는 지도자제가 된다.
이렇게백성이 군주제와 지도자제를 가지고 서로 견제 하도록할 수 있어야 나라가편안해 진다.그래서 제도를바꾸어야 한다.

일본은 우리나라를 위하여 존재 한다.
일본이세슘으로 바다를 오염시켜전인류를다 죽게 만들어야
모든 나라는살기위하여와서 항복하고 세슘약을 받아간다.
대한제국은 그렇게 온다.

성경에는 대한제국을다니엘 2장 44절에 모든 나라를 멸하고
영원히 망하지 않는 진정한 제국으로표현하였다.
역시를 통하여 모든 나라의 흥망성쇠를 학습하였기에 대한제국은 망하지 않는다.
 

대한민국으로그냥 있으면 인류는멸망이요진인이세슘약으로대한제국을 건국하면 인류는멸망으로 부터 벗어날 수 있다..세슘이 나왔기 때문에 가만히 있으면 다 죽는다.제국으로 변하면 산다. 역시는 드라마다. 민국으로 망하면 인류의 대서시시는 세디엔딩이고제국으로 다 살면 해피엔딩이다.그래서 이 전쟁은 인류의 운명을 판가름하는 우주전쟁이다.

지금 역시는 천시들의 시나리오대로다.

국민이 편안하게 살기 위해서는 탐관오리를 정리해야 한다.
호랑이는늑대를 먹고 살고 늑대는 토끼를 먹고 산다.
지금은호랑이가 없는 늑대세상이다. 호랑이가 오면 늑대가 정리 된다.
호랑이가 오면 정치인은 거지가 된다. 정치인이 가난해 져야 국민이 정치인보다 잘 살게 된다. 국민이 잘살게 하려면 정치인이 거지가 되어야 한다.

백성들끼리 잘해보자는 것이 대한민국이다.
서로 자기가 잘났다고 싸우는 것보다 하늘이 내린 진인이 오면 더 잘산다.
국민을 위하는 새로운 왕조가 온다.

민초는태양이 있어야 산다.지도자은 형광등이다.
태양이 뜨기 직전이 가장 춥듯이왕이 오기 직전에탐관오리의 횡포가 극에 달한다. 왕이 오지 않으면국민들이 정치인의 등쌀에 살 수가 없습니다.
태양은  빛을 가지고 온다.  진리가 빛이다. 진리는 억만금이다.
진리를 나누어주는 것은  억만금을 나누어주는 것이다.
 
거지 바보가 진리마패를 나누어 주니백성이 그것으로 그가 왕인 줄 알더라.
 
세상은 하늘아래 있다. 세슘과 부정선거도하늘이 허락한 것이다.
부정선거는대한민국이 망하기 위하여 허락하였고
세슘은대한제국을 세우기 위하여 허락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