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요공지] 쿱미디어(qOoOp.kr)를 소개합니다.

쿱미디어, 일명 ‘qOoOp 미디어’는 웹/미디어/인터넷/기술/비지니스를 아우르는 블로그 기반 미디어입니다. 많은 분들이 웹의 성장으로 인한 기술과 미디어와 비지니스의 변화에 대해서 귀를 기울이고 논하고 있지만, 실제적으로 이를 폭넓게 중점적으로 다루는 블로그 또는 다른 종류의 미디어를 국내에서 찾아보기는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쿱미디어가 탄생했습니다. 로고에서 보시다시피 쿱미디어는 “변화하는 인터넷 세상을 지켜보는 미디어”입니다. 즉, 웹과 관련된 각 분야–이론, 기술, 비지니스, 미디어, 트렌드, 문화, 경제 등–에 대해서 다양한 각도에서 웹을 지켜보면서 심도있는 생각을 접할 수 있는 곳입니다…

..2005년에 불기 시작한 웹 2.0의 열풍과 관심이 많이 시들해지고 있지만 그렇다고 웹이 멈춘 것은 아닙니다. 오히려 전에는 hype에 그쳤던 일들이 이제는 우리가 느끼지도 못하는 곳에서 참된 혁신으로 많이 드러나고 있죠. 이렇게 변화하는 세상에서 “잘 하기” 위해서는 계속 거기에 대해 고민하고 이야기를 나누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재미있고 알차고 긍정적이고 건설적인 미디어가 되려고 합니다. qOoOp 미디어를 계속 지켜봐 주세요. ^^

– from “About 쿱(qOoOp) 미디어

블로거 생활을 하면서 개인 미디어에 대한 많은 질문이 들었다. 블로그라는 매체의 특성상 개인과 전문미디어의 특성을 분리할 수 있을까? 내가 이렇게 방대한 분야에 대해서 언제까지 혼자 공부하고 연구할 수 있을까? 혹시 이 바닥에 어느 정도 신뢰를 받고 권위있는 매체가 필요하지는 않을까? 더욱 더 많은 사람들의 목소리를 담고 싶은데, 태우’ s log라는 이름의 특성상 이것은 나만의 공간이라는 너무나 냄새가 강하지 않을까? NE(Network Extrapolation) 블로그가 시작한지 이제 겨우 반년인데 이것을 문을 닫고 새로운 것을 시작한다는 것은 너무 큰 욕심이 아닐까?

이러한 고민을 오랫동안 하다가 많은 분들과 대화를 나누고 드디어 쿱미디어를 시작하기로 결심했다. 절대 쉽지 않은 결정이었다. 왜냐하면 3년이 넘는 시간동안 오로지 “웹 2.0″에 대해서 이야기하고 그런 브랜딩을 가지게 된 태우’s log를 사실상 포기하는 것과도 같은 결정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모든 면으로 볼 때 이는 너무나 필요한 결정이었다. 그래서 실행했다. 특히 나같이 끈기없는 성격은 끊임없는 변화와 자극만이 지속성을 보장해 줄 수 있기 때문이다. ㅋㅋ

너무나도 훌륭한 필진들을 모셨다. 큰 기대가 있다. 이 바닥에 산소와 같은 역할을 하는 미디어를 만들어가고 싶다.

1단계: 쿱미디어 RSS 피드 구독하기, 2단계: 많이 소개하기 ^^

음. 그렇다면, 태우’s log의 앞으로의 운명은?

차차 말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아직은 작별인사가 아니에요! ^^

잘 부탁드립니다. 많이 소개해주세요!

쿱미디어 RSS 피드 ==>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