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과 감탄

20111228-100913.jpg

정들었던 hTC를 떠나 아이폰 4S로 옮겼다. 제일 맘에 드는 것: 카메라. 나의 마음을 터치해준다. 그것도 기술의 힘으로.

지난 번 글에서도 짧게 이야기를 나눴지만, 기술은 감동을 위해 존재해야만 한다. 이 사진은 이 폰 카메라로 찍은 무보정 사진인데, 보는 사람들마다 와우 라고 하더라. Mission accomplished! (톰크루즈의 말을 빌리자면)

2011년이 전 세계적으로 수백년동안 지속되어온 구조에 금이 가기 시작한 한 해라면, 2012년은 더 큰 파괴와 창조가 반복적으로 일어나는 글로벌 격동의 한 해가 될 듯 싶다. The world we’ll be witnessing next year won’t quite be the world as we know of today.

중요한 건 평화. 평안. 샬롬.

모두의 삶이 평안과 기쁨 안에서 마무리되는 한 해되시길 기도합니다. ^^

기술과 감탄”에 대한 1개의 생각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